※ 다음 글은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IITP)가 발간하는 주간기술동향 1770호(2016. 11. 02 발행)에 기고한 원고입니다. 


▶ IITP에서 PDF 포맷으로 퍼블리싱한 파일을 첨부합니다. 가독성이 좋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VR을 이용한 실시한 양방향 외국여행 서비스.pdf



◈ 일본 2대 통신서비스 기업인 KDDI VR(가상현실) 고글을 이용해 원격지의 가이드와 연결하는 원격 여행 개념을 구현한 싱크 트래블(SYNC TRAVEL) 서비스를 공개


KDDI 커뮤니케이션 본부는 현재 싱크 트래블을 비롯해 다수의 싱크(SYNC)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데, 단순한 통신 기능이 아니라 멀리 떨어진 사람들끼리 마음을 잇는 것에 중점을 두고 서비스 기획과 개발을 진행해 오고 있다고 함


싱크 프로젝트로는 2015 12, 당시 시점까지의 연구 결과를 모아 싱크 디너(SYNC DINNER) 서비스를 발표했는데, 도쿄와 오사카의 레스토랑을 연결해 마치 한 공간에서 같이 저녁식사를 하는 듯한 경험을 제공하였음


싱크 트래블은 싱크 디너의 후속 프로젝트로 새롭게 여행을 테마로 한 서비스인데, VR 고글을 쓰고 원격 여행을 즐기려는 사용자와 360도 카메라를 가진 현지 가이드가 양방향으로 교환하는 것이 특징임


• VR 고글을 통해 현지의 360도 영상을 즐길 수 있는데영상을 보면서 현지 가이드에게 가고 싶은 곳을 지시하거나마이크로 음성 지시를 통해 원격 쇼핑을 즐기는 등 양방향 여행 경험이 가능함




<자료> KDDI.


[그림 1] KDDI의 실시간 VR 외국여행 체험 시연 장면(위)과 현지가이드 착용 장비(아래)


VR 원격 여행 컨셉이 새로운 것은 아니나, 일방적으로 녹화된 경치만 보는 것이 아니라, 현지와 커뮤니케이션 하며 실시간 영상을 본다는 것이 싱크 트래블의 핵심적 가치임

 


[동영상] KDDI의 SYNC TRAVEL 데모 동영상


서비스 발표회에서 상영된 원격 여행 서비스 컨셉 영화는 안방에서 VR 고글을 착용한 부녀가 독일 및 아르헨티나의 현지 가이드와 커뮤니케이션 하며 외국여행을 즐기며 쇼핑하는 모습을 담고 있음


또한 발표회 현장에서는 원격지의 현지 가이드와 연결해 카메라와 마이크를 이용해 양방향으로 커뮤니케이션하며 관광하는 모습을 시연하였음


KDDI는 싱크 트래블의 본격적인 상용화 일정에 대해서는 발표하지 않았지만, 11 3일과 4일에 도쿄에서 체험 이벤트를 개최한다고 밝혔음


이벤트는 런던, 시드니, 방콕의 3개 도시 원격 여행 체험이며, 일반 외국여행 상품과 마찬가지로 여행사를 통해 판매되는데, 이를 위해 여행 서비스 업체인 내비타임(NAVITIME)의 새로운 서비스인 내비타임 트래블과 제휴를 맺었음


제휴를 맺은 내비타임은, 싱크 트래블을 통해 그곳에 가보는 것이 좋을 것 같다는 느낌을 가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VR 여행 이후 실제로 현지 여행을 가고 싶은 사람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음


내비타임은 VR 원격 여행 후 실제 여행 예약이 자연스럽게 이어질 수 있도록 안내를 통해 적극 유도하겠다는 방침

댓글을 달아 주세요